미국 및 영국 드라마 보기.

드라마/영화/애니 읽기(Dramas/Movies/Animations) 2018. 10. 25. 11:33
728x90
 요즘 내가 보고 있는 드라마가 몇 개나 될까? 휴, 정말 많이 본다. 주로 혼자 생활하는 프리랜서로서, 드라마와 영화는 내 여가의 필수 부분이다.
 
 개인적으로 워낙 여러 사람 만나는 것을 좋아 하지 않기에, 더욱 더 나에게 필수적인 요건이다.

 2010년 5월 19일자 후니가 내리는 미국 드라마 순위

 1. Fringe.
 : 현재 시즌 2에 막바지를 바라고 보고 있는 드라마로, 로스트 같은 류를 좋아 하는 분이시라면 강추한다. 그 외에 앨리어스를 좋아한 사람에게도 강추한다. 그 이유는 이 드라마는 로스트의 미스테리와 앨리어스에서 처럼 천천히 밝혀지는 비밀을 보는 재미가 있기 때문이다.




2. The legend of the seeker.
 : 환타지를 좋아 한다면, Merlin과 함께 꼭 봐야할 드라마다. 판타지가 잘 구현되어 있고, 이야기 구성이 재미가 있다. 처음부터 보지 않으면 내용연결이 잘 안되기 때문에 처음부터 꼭 보길 권장한다.
 특히, 등장 여주인공들이 로드오브더링의 캐릭터처럼 매력적으로 나온다.



 이야기 구성이 탄탄해서 볼만하다. 그리고 이야기가 고전적으로 가지 않으니 더욱 볼만하다.

3. House
 : 의학 드라마 중에 ER 이후에 최고의 드라마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의학 드라마. 의학과 함께 의학도들의 사랑과 인간 관계를 보고 싶다면 Gray Anatomy를 추천하며, 의학 자체를 파고 들면서 미스테리를 풀어나가는 재미와 특이한 House캐릭을 알고 싶다면, 이 드라마를 적극 추천한다.
 





4. Pacific
 : 감동에 휩싸여서 봤던 Band of Brothers가 다시 나타났다. 일본과 미국의 2차 세계대전을 그린 드라마. 밴드에서 보여 주었던 리얼함과 전쟁의 참상을 생생히 전달해 준다. 드라마 잘 만들기로 유명한 HBO에서 또 사고를 친 것이다. 아바나 스페셜 포스 같은 게임을 좋아 하는 사람에게도 추천한다.




5. V
 : 내 어릴적 그 V와 함께 다이아나, 그리고 쥐를 먹는 다이아나의 모습을 기억하는 사람이라면 다 아는 그 V가 현대적으로 다시 구성되어 돌아 왔다. 아직까지 본격적인 전쟁을 벌이지 않는 지능적이면서 정치적인 대결만을 이어가고 있지만, 곧 쟁쟁한 전쟁이 터질 것으로 기대한다. 이전의 V의 모습은 거의 없다. 세련되고, 구성이 더 치밀해졌다. 그리고 재미 있다.




6. The big bang theory.
: 어렵게 느껴진 물리학의 이론과 딱딱할 것 같은 천재 과학도들의 코미디 시트콤. Geeks이기에 특이하게 핼동할 수 있는 것인가? 재미있게 구성한 그 이야기가 너무나도 재미가 있다. 프렌즈 이 후에 나름대로 재미 있는 시트콤을 찾고 있던 중에 보게 된 드라마. 현재 열심히 보고 있는 중이다.

7. Californication
: 이혼한 중년 부부의 사랑과 섹스가 있는 막 보여주고 막 나가는 드라마. 10대와의 섹스가 나오고 질퍽한 사생활이 마구 나오는 드라마지만, 이혼한 한 여자를 향한 남자의 사랑이 나오는 드라마. 그들의 삶이 리얼하게 드러난다. 요즘 드라마는 남성 성기와 털 정도 나오는 건 아무것도 아닌가? 이런 성적인 드라마의 대명사인 Show time에서 제작한 드라마. Showtime에서 제작한 드라마로, 동성애를 다룬 Falk's story와 L word가 있다.

이 이후의 드라마는 그냥 내가 즐겨 보는 드라마다.
8. 24시
 : 테러와 하루 동안 전쟁을 벌이는, 한시도 긴장을 늦출 수 없는 드라마. 여전히 재미 있지만, 그 힘이 이제는 더 이상 예전같지가 않다. 한 50대의 남자라고나 할까?

9. Numb3rs
 : 수학을 이용해서 수사를 하는 드라마. 3명의 수학천재와 FBI가 그려가는 흥미진진한 드라마. 수학을 좋아 하는 이들에게는 더욱 더 흥미가 있을 드라마. 탄탄한 그 구성력과 이야기를 만든, 역시 리들리 형제다.

10. The prisoner
 : 정말 재미 있게 보고 있었는데, 언젠가 부터 갑자기 끊겨 버렸다. 미스테리 드라마.

11. Traveler
 : 어떤 젊은 이들이 자기도 모르게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드라마로, 초반의 흥미진진한 구성에 다음편을 기다리게 만든 드라마. 하지만 현재 나오지 않고 있다.

12. Glee
 : 혹시, 오페라나 뮤지컬을 나처럼 싫어 하는 사람이 있는가? 그런 사람에게 권한다. 음악을 사랑하는 이들이 음악단을 구성하면서 사랑과 좌절 그리고 성공을 그린 드라마. 젊은 이들이 나오고 미국 고등학교의 한 단면을 볼 수 있는 드라마.





13. Project Runway
 : 어메리칸 탑 모델을 기억하는가? 혹시 그냥 예쁘고 늘씬하기만 한 여자들이 나와서 서로 경쟁하는 것에 실증나진 않았는가? 그렇다면, 이것보다 재미 있는게 있다. 바로 디자이너들끼리의 경쟁을 그린 리얼 콘테스트. 웬만한 드라마 보다 재미가 있다. 특히 패션에 관심 있는 이들에게 추천한다.

14. American Idol과 Apprentice
 : 내가 즐겨 보는 TV 프로그램들이다. 이걸 본떠서 한국에서 얼마전 케이 머시기를 하지 않았던가? 이게 더 재미가 있을 것이다.


15. White Collar
 : 미국 FBI의 지능범죄 수사극. 아주 매력적인 남자 주인 공이 나오며, 따뜻한 마음을 가진 FBI요원이 그려가는 아기자기 하면서 재미 있는 드라마로. 자기를 떠난 여자 친구를 찾아 삼만리하는 드라마.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