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우즈벡 : 협력 예측

회색칼럼(Gray Column)/우즈베키스탄의 경제와 미래(Economics and Future of Uzbek) 2018. 2. 13. 12:25
728x90

한국 - 우즈벡 : 협력 예측
2008년 8월 19일     
 

 8월 15일, 한국은 광복절 국경일 행사를 치렀다. 이 특별한 행사에 한국 우즈벡 대사인 경제민은 양국의 협력 결과에 대해서 얘기했습니다.
 - 대사님, 한국-우즈벡 무역 및 경제 협력 덕분에 우즈벡에서 자동차 산업과 많은 다른 산업 영역이 성공적으로 발전할 수 있었다는 것은 공공연한 얘기힙니다. 어떤 건설적인 측면이 이런 중요한 프로젝트를 실제로 실행할 수 있던 밑거름의 역할을 했을까요?

- 저희 국가는 우정이라는 가장 중요한 보물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것은 수세기의 전통을 가진 외교적, 무역 경제 및 문화 협력이며 4세기 비단길을 통해서 한반도와 관계가 형성되고 난 이후에 16세기 동안 만들어지고 발전한 것입니다.

 오늘날 한국-우즈벡 협력은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이루어 졌으며 고위급에서 친근한 관계로 기반이 확고합니다.  한국과 우즈벡의 협력이 새로운 수준의 단계로 나아가기 위한 위한 중요 법적 토대가 2006년 3월 서울에서 서명이 이루어진 전력적 파트너쉽 공동 선언에 나와있습니다.

 좀 더 그 관계가 개선될 것이라는 것이 이번에 이슬람 카리모프가 이명박 대통령의 취임식 행사에 참여한 것으로서 알 수가 있습니다. 이번 방문으로 많은 중요한 협약이 체결되었습니다.

 조인트 벤처인 우즈코가즈케미컬(UzKorGazChemical)을 설립하자는 협약과 에너지와 천연 자원이라는 영역에서 공동 연구를 하자는 조약, 대우 인터네셔널의 부하라 섬유 산업에의 투자 조약, 항공 영역에서 양국의 협력 조약이 중요합니다. 문서들은 UzAutoSanoat과 GM Daewoo사이에서 이루어 졌습니다.


 정부 지도자들에 따르면 이 협력으로 우즈벡의 자동차 산업은 새로운 발전 단계로 들어설 것이고 우즈벡 국민은 현대적이고 매력적인 자동차를 소유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GM 우즈베키스탄 자동차 생산의 증가로 인해서 한국 자동차 부품의 수출은 더 증가할 것입니다.

 우리는 또한 한국이 우즈베키스탄에서 천연자원을 포함해서 다양한 자원을 수입하게 될 것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 한국은 새로운 개발과 기술을 고도로 발달시킨 나라로서 전세계에서 경제적으로 지도적인 나라도 인식이 되어 왔습니다. 그런 노 하우가 우즈벡 시장에서 응용될까요? 만일 그렇다면 어떤 분야에서 특히 그럴까요?

- 지난해, 한국 통신이 일본 수미모토 사와 함께 EastTelecom의 지분을 인수해서 우즈벡의 통신시장에 진출했습니다.

한국 통신은 2008년 9월에 타슈켄트에서 무선 인터넷을 소개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덕분에 우즈벡 수도의 사람들은 곧 이런 종류의 인터넷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이런 종류의 회선은 일반 인터넷 보다 떠 빠르고 더 쌉니다.

 정보 통신 기술이 고등 기술을 경험한 사랆들은 좀 더 편리하고 이동성있는 회선을 사용하고자 한다는 사실을 보면 기술 발달에 좀 더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입니다.


 이 것과 함께, 자유 경제 구역안에 테크노 파트를 만들어서 모든 투자자와 참여자들에게서 세금을 면제해주고 다양한 특권을 줄 계획이 있습니다. 이 것 또한 한국의 기업이 중앙아시아의 시장을 목표로한 사업을 추진하는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 한국 측에서는 어떤 부분의 협력에 관심을 가지고 있고 그 가능성이 가장 많습니까? 우즈벡에서 교통 및 통신 인프라와 에너지를 목적으로하는 개발 영역에서 프로젝트를 개발하고 수행하는데 참여할 의사가 있습니까?

- 정부와 한국의 회사는 우즈벡 정부가 내 놓은 프로젝트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 프로젝트는 주로 인프라, 즉 도로와 전력 기지와 관련되어 있습니다.
한국 측은 우즈벡 정부가 내어놓은 개발과 현대화를 목적으로하는 인프라 구축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 본인 생각에 수행할 가능성이 가장 많은 협력 부분과 프로젝트는 무엇입니까?

- 대한 항공과 우즈벡 항공간 항공 통신 부분 협력에서 좋은 프로젝트가 있습니다. 이런 관점에서 전 세계에서 선도적인 항공 회사 중 하나인 대한 항공이 소중한 경험을 가지고 있어서 우즈벡 측과의 협력에 많은 도움이 될 것입니다.


아랄 해의 수르길 평원 공동 개발에 대한 대규모 프로젝트가 한국 가스 공사와 우즈벡네프트 가스(우즈벡 오일 가스)에 의해서 성공적으로 실행되고 있습니다. 한국 회사 또한 가스 화학지구 건설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의 예산만 2억달러를 넘어갑니다. 동시에 전문가들은 가스 화학 단지의 건설로 가스 필드의 개발 과정에서 폴리 에틸렌과 폴리 프로필렌이라는 부산물이 만들어져서 부가 가치가 만들어질 가능성을 부인하고 있지 않습니다.

 문화와 인문학 영역에서 상호간 관계가 실행되었거나 실행될 가능성이 어떨것 같습니까?

 한국과 우즈벡의 협력이 무르익는데에는 과학, 고고학, 예술이 정부간에 뿐만 아니라 공공 수준에서도 이루어 진 것에 힘입은바 큽니다.

 공공 부분에서 상호 작용은 특히 예술 부분에서 두드러지는데 우즈벡 예술 학교와 한국의 그와 비슷한 학교 하에서 특히 활발합니다.

이런 면에서, 저는 좋은 예술품과 사진 작품을 보여주는 전시회가 인기 있다는 것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대사님, 거의 1년 동안 우즈벡에서 외교적인 책임을 명예스럽게 수행했습니다. 그 때 받은 인상을 말씀해 주시겠습니까?


 2007년 카리모프 대통령에세 저의 신임을 보여주구 난 뒤에 저는 사마르칸트, 부하라, 페르가나, 안디잔 및 다른 유명한 우즈벡 도시들을 방문했습니다. 거기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고대 건물이 있었고 문화재들이 있었습니다.

 특히 저는 고대 비단길 문명의 이미지를 보여준다는 사실이 인상 깊었습니다. 그러나 더 중요한 것은 우즈벡 국가의 놀라운 특징인 따뜻한 환대와 관용 정신이라는 것을 누구도 잊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출처
http://www.turkishweekly.net/news.php?id=58688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