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21 오프라인 개최 확정

온라인게임(Online Game)/GStar 2021 한글 2021. 10. 17. 18:15
728x90

기쁜 일이긴 하다. 2020년 지스타는 BtoB만 진행되었다. 코로나로 인해서 어쩔 수 없던 일. 하지만 이번엔 오프라인 개최를 확정 지은 모양. 물론 규모는 반정도로 줄었단다. 이전에 비해서. 이런 시국에 하는 게 어디냐...



아래는 관련 기사, 자세한 내용은 이미지 클릭

기사를 요약하자면, 3N, 즉 넥슨, 넷마블, 엔씨가 불참을 선언했으며, 그 이유로 비용 대비 효과가 크지 않다고 보고 있고, 올해 크나큰 실적 저하로(이번에 똥볼 많이 찼잖아, 각종 확율 사태로) 게임 개발에 올인한다고 하는데, 이럴 때 일수록 공격적인 마케팅을 해야 하지 않을까 싶은데. 아마 실상은 이번엔 제대로 선보일만한 게임이 없다고 판단해서가 아닐까? 개인적으로는 국내 사행성의 대명사인 3N 불참은 반기는 바이다.

지스타란 행사는 주요 게임사의 홍보 수단이긴 하지만 나같은 게이머에겐 그동안 게임사가 벌어들인 수익 일부를 축제나 이벤트 같은 것을 통해서, 지스타라는 장소와 행사를 빌어서 고객, 게이머들에게 기쁨과 선물을 나눠주는 기회로 비춰진다. 기사를 자세히 읽어보면 영업이익 등이 넷마블은 80, 넥슨과 엔씨는 40퍼 정도 줄었을 뿐, 이익은 분명 발생했으며, 비용이 10억 정도 든다는 데 넷마블은 몰라도 이미 수천억원의 이익을 내는 넥슨과 엔씨는 고객에게 다시 돌려준다는 의미에서 이런 행사 참여를 해야 한다고 본다. 과연 이 두 게임사가 더 좋은 게임으로 보답하게 될지는 두고봐야겠지만....

자, 이제 차근차근 지스타 2021을 준비하자. 우리 게이머는 3N이 빠져도 즐길 준비가 되어 있으니까....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