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최고의 게임 쇼 2013년 지스타 관람기 1부 - 미녀들과 부스

온라인게임(Online Game) 2018. 5. 22. 15:43
728x90

한국 최고의 게임 쇼 2013년 지스타 관람기 1부

                                       - 미녀들과 부스


들어가기

Preface

 : 지금까지 쭉 지스타를 참관해 왔다. 부산에서 하고 부터...쭉... 그러니 이번에도 놓쳐선 안되겠지? 돈을 내고 입장해 본적이 있었던가? 되도록이면 초대권을 받아서 입장하려고 했다. 이번도 마찬가지. 인터넷으로 각 게임사이트를 돌아 다니면서 지스타 이벤트한다면 꼭 참석했었다. 지스타 초대권이벤트. 안다, 원래 주려고 그러는 것이라는 것을. 하지만 요번은 좀 달랐다. 초대권의 가격이 무려 6,000원. 이 돈이면 영화한편 볼만한 가격인데... 왜케 올랐냐. 이러니 초대권 이벤트에 더 목을 멜 수 밖에...

 : So far, I have been participating the G-star held in Busan. And so I should do. Haven't I paid some money for it? Nop. To get the invitation card, I really tried hard by searching the web site. Yes, every time I successfully got the card. I know that they are supposed to be given for free. This time, it's different. It costs about 6,000(about 6 USD) by which I can watch a movie with discount. 


1. 이번은 다른 마음으로 이 지스타를 핑계로 DSLR을 빌렸다. 사진을 잘 찍어 볼려고. 아니 부러웠다. 좋은 사진기를 들고 예쁜 미녀들을 마구 찍어 대는 모습을 보고. 그래서 이번에는 돌아 다니는 무거웠다. 얼마 되지 않아 아파오는 다리. 

1. This time I focus on other thing I have decided to buy a DSLR camera for many purposes. But I bought a device and borrowed one. I would take as many pictures as possible, the beauties and the booths...

이번에 구입한 DSLR

DSLR I bought.

빌린 DSLR

DSLR I borrowed

2. 전리품들 기다리는 동안 가만 있으면 뭐하리 그때 짬나면 사진을 찍었다. 하지만 경품 기다리는 데 더 많은 시간을 쓴 것 같다. 사진도 찍고 경품도 타는 것은 쉽지 않았다.

2. The souvenirs I couldn't resist the giveaway events. I waited and took photos sometimes.


전리품들

Souvenirs

젤 맘에 드는 담요 - 넥슨 외부 부스에서 운 좋게.

Blanket - I got at the Nexon Booth. Lucky!

상품권(모바일 게임 상품권이다. 게임할 일이 없으니 별 필요 없는 듯)

Mobile Coupon(It's useless to me)

오른쪽 부터 폰 받침대, 열쇠고리, 폰 잭에 넣어 두는 것(여기서 젤 맘에 드는 건 폰 받침대). 

Phone holder(It's useful. I like it), Key Ring, Ear Caps.

폰 및 전자기기용 전자파 차단 스티커(그냥 막 주는 것)

Electronic wave block sticker

밖에서 막 나눠 주는 것. 캘린더. 

Calendars

MS에서 주는 메모지

Memo note

티셔츠

T-shirts





3. 미녀와 부스 풍경 미녀들의 포토 타임. 사진 찍는 사람들을 위해서 서비스로 표즈와 표정을 지어주는 미녀들. 사실 난 별로 관심이 없다. 여자를 싫어해서가 아니라 어차피 그림의 떡일 뿐이니깐. 그리고 화려한 부스들. 한국의 대형 메이저가 빈자리를 다음, 넥슨, 워게이밍 등이 채웠다. 

3. The beauties and Booths The beauties are there. Now I am confused what they are for there. There are many people coming just because of them? Anyway for photographers, they are goddess. But I don't care much. It's not because I don't like girls much but because they are just "cakes in the pictures".






한국 최고의 게임 쇼 2013년 지스타 관람기 2부 - 게임과 하드웨어로 이어질 예정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