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금정구 부곡동에 있는 박기모 조방낙지

맛과 멋 그리고 모험이 함께하는 여행/한국 여행 2020. 4. 17. 00:14
728x90

부산 금정구 부곡동에 있는 박기모 조방낙지


 결론: 낙지 좋아하신다면, 가성비 나쁘지 않은 낙지 집이 되겠다. 낙지볶음 8,000원, 8,500원. 불낙전골 중자 29,000원, 대자 39,000원. 


 물론, 내 기준에는 가성비 낮은 곳 중 하나다. 6천원 정도에 정갈한 '정식'이야 말로 나에겐 가성비 좋은 식당. 코로나가 한창일 때 갔는데, 그때에도 사람들이 많이 있더라고. 그 시국에 사람들이 있다는 건, 주변에 맛집으로 소문 났다는 것! 여기는 회식 비슷하게 내가 돈내고 먹는 게 아니어서 불만없이 갔던 곳이다. 맛은? 나쁘진 않았지만 그렇다고 아주 좋지도 않았음. 낚지 보다는 깍두기와 김치가 괜찮더라고. 



위치




 위치가 좋은 곳에 있는 건 아니어서... 중심지라고 하기에는 애매한 곳에 있음.



1

 음식과 실내를 좀 보자고...



 안 식당은 넓은 편이어서 단체 손님에게도 나쁘지 않게는 되어 있더라고. 비교적 깔끔하게 유지되고 있었고.



 요즘 대부분 이런식인가 보던데, 가열을 좀 특이하게 하는 것 같더라고. 뭔 무선 충전기에 쓰는 방식으로 가열하던데... 저 중간 고무 받침이 저 팬이 가열될 때 바닥이 타는 것을 막기 위해서 올려놓은 거더라고. 그냥 전기 가열방식보다 뭔가 진일보한듯한 느낌이랄까. 사실, 이건 여기와서 첨 보는 거였어. 



 맛있게 요리해서 먹는 순서도 자세히 적어놓았더라고. 정말 저렇게 먹으면 맛있을려나? 4번은 따라해보지 못했네. 





2

 음식을 보자고...



 뭐 전형적인 반찬 구성이라서 딱히 좋다는 느낌은 없었음.



그런데 낙지 양은 풍성하니 좋더나고. 아마 '대'자를 주문했나보더라고.


반찬은 작은 양으로 저렇게 나오던데, 오래된 식당의 경험일 거라 본다. 남기는 반찬이 없게 하려면 저게 좋은 선택이지. 중요한 건 반찬에 얼마나 정성을 쏟았는가지.






이게 익고 있는 모습인데... 나와 같은 자리에 계신분들이 다들 잘 드시더라고... 난 많이 못먹은 느낌이라고나할까? 난 풀 먹니라고..



까서 본 재질의 느낌은 뭔가 단단해 보인다는 거다. 디자인이 나쁘지도 않았고. 한눈에도 방수 정도는 될 정도로 보였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금정구 부곡동 296-1 | 박기모조방낙지
도움말 Daum 지도
tags :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