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식 서비스 후 처음으로 대만족한 로스트아크 업데이트 - 마수군단장 발탄

온라인게임(Online Game) 2021. 1. 27. 09:36
728x90

 디아블로2 이후로 먹는 것도 내평개칠 정도로, 몰입했던 업데이트 후 1주일이었다. 지금까지 나온 레이드 중 가장 어려운 난이도. 파티원간의 협력이 더 중요한 클리어 요인으로 만든 것부터 시작해서 말이지. 그렇게 후다닥 1주일을 잡아 먹은 거다. 

 이후, 더 어려워질 군단장 레이드가 기대가 되었다. 물론 베른 남부 업데이트도 그 연출에 있어서는 역대급이었지만, 배가 안고프고 잠도 안올 정도로 게임에 몰입하게 했던 건 역시나 군단장 발탄이었다.

 12월 로아온 이후, 베른 남부와 발탄 업데이트로 나는 '로스트아크'가 '갓겜'에 반열에 들어섰다고 과감하게 말할 수 있게 되었다.

 이로 인해서 앞으로 나올 '군단장 비아키스'가 더욱 기대된다. 또 내 1주일을 집어삼킬 예정이니까. 로스트아크 개발진들에게 '감사'함을 표한다. 그동안 온갖 욕도 많이 들어먹었을텐데 이번 업데이트로 칭찬이 대부분이었을 것이다. 

 2월 17일까지는 오늘부터 약 20일 정도 남았다. 이정도 업데이트 수준이면 정말 빠르다고 본다. 그리고 오늘 새로운 클래스 '건슬링어'가 업데이트된다. 용량은 1.2기가 정도. 비록 건슬링어가 던파의 스핏파이어를 모방한 것 같긴 하지만, 뭐 어때 재미 있으면 된 거지. 그리고 여캐를 강캐로 만드는 로스트아크의 경향으로 봤을 때, 이번 건슬링어는 큰 인기몰이하지 않은까 생각한다. 

 위는 2월까지의 로드맵인데, 현재 시점에서 위 업데이트 중 반 정도가 이뤄졌다고 보면 된다. 그리고 2월 이후 로드맵은 아래와 같다. 다른 게임에 비해서 과금요소도 적은 편이고, 이 게임의 총괄책임자인 '금강선'이라는 사람의 솔직 담백함도 이 게임의 성공요인이라고 본다. 이제 유저들은 아니 게이머들은 다 안다. 그리고 수많은 게임을 거쳐서 온 30~40대 이상의 게이머들도 로스트아크에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 

 이제, 로아가 향후  2~3년 동안 무엇을 보여줄지 정말 기대된다.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