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 후기

이것저것 잡다하게 궁금한 것들 2021. 9. 7. 16:29
728x90

2021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 벡스코


코로나로 이런 전시회 가는 일이 더 번거로와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름 새로운 방법을 만들어내 빠르게 출입이 가능하게 되었다. 역시 느린 걸 못참는 한국. 이래서 맘에 드는 한국.

먼저 결론 내자면,
잘 갔다. 알찬 이벤트도 많고 환경에 대한 경각심과 현재 이뤄지고 있는 환경을 지키려는 노력 확인등 교육적인 측면에서도 상당히 도움이 된 전시회였다.

게다가 운이 좋게도 이벤트 추첨 1등에 당첨되어 소형 빔 프로젝터를 받게 되었다.

나에게도 이런일이 일어나다니 놀라운 일이다. 나에게 이럴 수 있다면 누구에게나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있다는 거다.


참여 회사의 발표가 있었는데 여기 앉아서 회사나 사업에 대한 정보도 얻고 이벤트도 응모하고. 1석2조. 여기서 경품 1등 먹은 거다.


그다음 마음에 들었던게 녹색매장. 무엇보다도 참여형이어서 좋았다. 이런 행사의 참여형이란 게 거의 비슷한 거긴 하지만. 친환경 방향제 만들기, 친환경 치약 만들기, 그림 퍼즐 조각 맞추기 같은 게 있었는데 모두 재밌더라.


방향제 만들기로 만든 방향제.


이건 가루 치약만들기.

그리고 여기엔 여러 친환경 제품들이 전시 판매되고 있었는데 그건 아래와 같다.

이외에도 많은 제품들이 있더라고. 이런 걸 더욱 많이 사용해줘야 앞으로 더욱 더  친환경 제품이 많이 나올 거라고 본다.

그리고 재미있었던게 스마트 쓰레기 수거함?이라고 해야 하나? 자동으로 인식하고 결제하고 하던데. 이것도 사물인터넷의 일환일까? 아직 내주변으로 들어온 건 아니지만 곧 보게되지 않을까싶다.



페트병 무인수거함도 있던데 이것도 자동화되어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겠던데. 문제는 접근성이 아닐까? 집 주변에서 본적이 없다.

환경 퀴즈 이벤트도 재미있었는데. 이제 기후위기는 누구나 다 알고 겪고 있는 일이라 행동하는 일만 남았다고 본다.



한국환경산업협회에서 마련한 재활용품으로 만든 제품 전시와 업사이클링 체험관 운영 부스도 있었는데 여기도 흥미 있는 곳이었다. 체험해보진 못했지만. 여기선 아래와 같은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중이었다.


이외에도 재미있고 흥미로운 전시 행사 이벤트가 많이 있었다.

좋고 즐거운 행사였다.










Trackbacks 0 : 댓글 0

댓글 쓰기